HOME > 알림마당 > 보도자료

보도자료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트위터에 공유하기 구글에 공유하기 프린트

인천해수청, 등부표 110기 교체 완료

인천해수청, 등부표 110기 교체 완료
항로표지과 김창준
2020.12.21. 67


인천청, 바다의 교통신호등 등부표” 110기 교체 완료

- 금년도 목표 달성률 100%, 항행여건 개선 및 안전 운항 기대

 

인천지방해양수산청(청장 홍종욱)은 인천항 등 주요항로를 통항하는 선박의 안전운항을 위해 해상교통량이 많은 교통안전특정해역 등에 설치·운영 중인 등부표 110기를 교체·설치하였다고 밝혔다.

 

인천지방해양수산청 관내에는 12월 현재 교통안전특정해역 항로 및 위험구역 등을 표시하는 등부표 211기가 설치·운영 중에 있다.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은 등부표 211기 중 교통안전특정해역 등 91, 경인아라뱃길 19기 등 2020년에 계획된 총 110기에 대하여 기존 등부표를 새로운 등부표로 교체 완료하였으며, 당초 목표를 100% 달성하였다고 한다.

 

등부표(燈浮標)는 항해하는 선박에게 암초나 수심이 얕은 곳 등 장해물의 존재를 알려주거나 해상교통량이 많은 교통안전특정해역 등의 항로를 표시하기 위하여 침추를 해저에 정치하여 해면상에 뜨게 한 구조물을 말하며, 바다에서 도로의 교통신호등과 같은 기능을 수행한다.

 

따라서, 노후화 되고 도색이 탈색된 기존 등부표가 새로운 등부표로 교체됨으로서 항해자가 등부표를 보다 쉽게 시인할 수 있게 되어 선박의 안전운항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지방해양수산청 이영태 항로표지과장은 앞으로도 바다 교통신호등의 정기적인 점검정비 및 교체를 통해 안전한 해상교통로를 조성함은 물론 선박항행 위해요소를 지속적으로 발굴할 뿐만 아니라 노후된 해양교통시설도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목록

  • 담당자 : 운영지원과
  • 연락처 : 032-880-64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