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알림마당 > 보도자료

보도자료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트위터에 공유하기 구글에 공유하기 프린트

인천해수청, 신항 진입도로 제방 주변 침적해양폐기물 수거

인천해수청, 신항 진입도로 제방 주변 침적해양폐기물 수거
해양수산환경과 오천석
2019.11.29. 25

인천해수청, 신항 진입도로 제방 주변 침적해양폐기물 수거

-조석 물때를 이용 인양장비를 투입하여 육상 인양 -

 

 

인천지방해양수산청(청장 홍종욱)은 11.25부터 29일까지 5일간 수년간 환경민원 지속 발생지역인 송도동 221-2번지 진입도로 제방 주변의 침적 해양폐기물에 대한 육상 인양작업을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송도신도시 매립공사 이후 10여 년간 폐어망·폐원목 등 해양폐기물이 지속적으로 제방주변으로 밀려와 침적되어 간조시 악취가 발생하고 폐스티로폼 어구들이 조류를 타고 밀려와 주변에 계속 쌓이는 평소 관리가 어려운 지역이다.

 

해역의 특성상 조석의 영향으로 물때를 맞추어 작업을 해야 하므로 작업시간이 짧고 폐어망과 폐밧줄이 뒤엉켜 있어 간조시 해면에서 작업자가 절단작업을 해야 하는 등 애로사항도 많은 곳이다.

 

이에 해수청에서는 50톤급 크레인 1대, 굴삭기 2대와 인력 5명을 투입하여 갯바닥에 침적된 해양폐기물을 크레인을 이용하여 육상으로 옮기는 작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폐기물은 총 400여톤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인천해수청 관계자는 “침적된 해양폐기물을 처리하여 해양환경오염을 차단하고 폐어망·폐원목 등의 해상부유를 방지하여 인천해역 입ㆍ출항 선박의 통항 안전을 도모할 수 있을 것”이라며 “해양환경을 보전하는 활동에 더 많은 관심과 협조를 당부 드린다.” 고 말했다.


 

목록

  • 담당자 : 운영지원과
  • 연락처 : 032-880-6435